현재 위치
Home>이벤트&미디어>벤스 IN 미디어>JTBC 토일 드라마 '클리닝 업' 속 벤스
게시글 보기
JTBC 토일 드라마 '클리닝 업' 속 벤스
Date : 2022-06-05
Name : 벤스
Hits : 266

JTBC 토일 드라마

'클리닝 업' 속
모던 가구 벤스

Story

우연히 듣게 된 내부자거래 정보로 주식 전쟁에 뛰어든
증권사 미화원 언니들의 예측불허 인생 상한가 도전기

어용미 (cast 염정아)

'베스티드 투자증권' 용역 미화원
아무리 반들반들해졌다고 해도 자갈밭에 구르면 아픈 법. 과거 비빌 언덕 없는 현실에 지쳐 도망칠 곳이 필요해 시작하게 된 ‘도박’중독 이력은 지금까지 용미를 끈질기게 따라다니고 있고, 도박 빚을 끌어안은 애 딸린 이혼녀라는 현실은 암만 발버둥 쳐도 녹록지 않다.

안인경 (cast 전소민)

'베스티드 투자증권' 용역 미화원
‘내부자 거래’라는 게 있다는 걸 용미에게 처음 들었다. 돈 있는 놈들은 양심의 가책 없이 범죄를 저지른다는 사실을 그때 알았다. “왜 우리는 못 해? 많이 배운 그들은 하잖아? 우리도 좀 평범하게 살아보자~” 용미의 볼멘소리에 인경은 특유의 맹한 얼굴로 한마디 했다. “죄짓지 않는 게 평범한 거야” 그랬던 그녀가 용미와 함께 내부자 거래에 첫발을 내딛고, 뒤늦게 욕망에 눈을 뜨게 되면서, 그녀 자신이 지키려던 많은 것들이 무너진다.